청주시, 투명성 제고 위해 입찰대행 전담팀 운영
청주시, 투명성 제고 위해 입찰대행 전담팀 운영
  • 편집부 기자
  • 승인 2014.07.16 09: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회신문】충북 청주시는 회계과에서 시 산하기관의 입찰업무를 대행하는 전담팀을 본격 운영한다고 16일 밝혔다.

시는 직속기관과 사업소, 읍면동 등 54개 기관에서 집행하는 추정가격 2000만원을 초과하는 공사·용역·물품구매 입찰 건에 대해 ▶입찰공고 ▶개찰 ▶적격심사 ▶낙찰자 선정 등 입찰업무를 대행한다.

이에 따라 시 산하기관 계약담당공무원들이 각종 공사·용역 등 계약업체선정을 위한 입찰업무집행과정에서 입찰기회와 경험부족 또는 관계규정 미숙지 등으로 입찰무효나 정정공고, 재공고 등 부작용을 사전에 예방하는 한편, 업무부담도 덜 것으로 보인다.

입찰집행의 어려움을 이유로 만일에 있을 수 있는 쪼개기식 소액수의계약 등 편법·불법행위를 사전에 차단하는 등 계약행정의 공정성과 투명성이 한층 높아질 수 있게 됐다.

특히 입찰업무 전담팀 운영에 따른 후속조치의 완벽한 추진을 위해 다음달 중 시 산하기관 회계관계 공무원을 대상으로 국가종합전자조달시스템을 통한 전자계약, 계약내용 변경 등에 대한 집합 및 현장교육을 실시할 예정이다.

박봉규 계약2팀장은 “앞으로 입찰대행 운영에 따른 관련기관이나 업체의 의견을 청취해 문제점은 수시 개선·보완해 나갈 계획”이라며 “보조금을 지원받는 민간사회단체까지 입찰대행서비스를 확대 운영하는 방안도 검토 중”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