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시, 지출계좌 하나로 통합
청주시, 지출계좌 하나로 통합
  • 정호영 기자
  • 승인 2014.11.27 10: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본청 회계과 일반회계 통합관리 투명성·효율성 제고

【의회신문】청주시 재정자금의 투명성과 효율성이 높아질 것으로 기대된다. 청주시는 오는 29일부터 본청과 사업소, 읍·면·동 등 각 부서에서 분산 운영해온 120여 개 지출계좌를 하나로 통합해 관리한다.

현재 시는 본청에서 산하 사업소나 구청, 읍·면·동 주민센터 등 각 부서의 계좌로 자금을 배정하고 각 부서는 자체 계좌에서 자금을 집행했다.

그러나 지방재정법 개정에 따라 앞으로는 모든 부서가 본청의 통합계좌를 통해서 자금을 지급하게 된다. 시는 통합계좌를 관리 운영하는 통합지출관을 두고 부서별 지출원과 출납원을 지도 감독할 예정이다.

통합지출관은 회계과장이 맡게 되며 본청 회계과는 각 부서의 자금 흐름을 실시간으로 파악할 수 있어 집행 상황을 효율적이고 투명하게 관리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청주시는 1단계로 각 부서의 일반회계 자금을 통합 관리한 뒤 일상경비와 기금·특별회계 계좌 통합도 추진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재정자금을 통합 운용하면 재정의 투명성과 효율성이 높아지고 이자수익도 늘어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