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국내 최초 '선불 인터넷' 출시
KT, 국내 최초 '선불 인터넷' 출시
  • 이재경 기자
  • 승인 2018.07.02 08: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회신문】 KT(회장 황창규)가 외국인, 대학생 등 단기간 인터넷 사용이 필요한 고객을 위해 국내 최초로 '선불 인터넷'을 오는 2일 출시한다고 1일 밝혔다.

KT 선불 인터넷은 기존 무약정 인터넷 가입 고객의 요금 부담을 줄이고, 요금 납부, 해지 절차의 번거로움을 해소한 상품으로 사용 기간 만료 시 자동으로 해지된다.

학업, 출장 등으로 짧은 기간 인터넷을 사용해야 하는 대학생, 국내 단기 거주 외국인 고객에게 특히 유용할 것으로 보인다.

KT 선불 인터넷은 인터넷 제공 속도에 따라 고객이 100M/ 500M/ 1Gbps 상품을 선택할 수 있으며, 상품 가입 시 이용 기간에 따라 3개월/ 6개월/ 12개월 요금을 선납하면 기존 요금 대비 최대 45% 할인된 금액으로 KT의 고품질 인터넷을 이용할 수 있다.

예를 들어 6개월 단기 교환학생 과정으로 국내를 찾는 외국인 대학생이 1Gbps 선불 인터넷 6개월 상품 가입하면 기존 무약정 인터넷 요금 대비 37% 할인된 가격(모뎀료 포함)으로 체류 기간 화상통화, 모바일 동영상 시청 등을 빠른 속도로 즐길 수 있다.

또한 3개월이 지나면 서비스가 자동으로 해지된다.

KT는 이번 출시를 맞아 G마켓 글로벌샵에서 선불 인터넷을 신청한 고객에게 무료로 무선 공유기를 제공하는 프로모션을 4일부터 진행할 예정이다.

KT 인터넷사업담당 원성운 상무는 "단기간 인터넷 사용이 필요한 고객의 니즈를 반영해 더욱 저렴한 가격에 KT 기가 인터넷을 이용할 수 있도록 선불 인터넷을 출시하게 됐다"며 "KT는 앞으로도 고객의 다양한 요구를 적극 반영해 고객이 KT 인터넷 서비스를 이용하는 데 불편함이 없는 환경을 지속해서 만들어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