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책 산업
[국감이슈] 유성엽 의원, 소비 진작과 국민부담 경감 차원에서 유류세 인하 환영년 10% 인하는 효과 없었으니, 30% 가량 대폭 인하 검토해야

이동우 전문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