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병준 위원장, 한국당 변화중…대안야당·수권정당 될것
김병준 위원장, 한국당 변화중…대안야당·수권정당 될것
  • 이익준 기자
  • 승인 2019.01.13 08: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직위원장 공개오디션으로 한국당이 살아나고 있음을 느꼈다

김병준 자유한국당 비상대책위원장은 한국당 조직위원장 공개오디션과 관련해 "한국당이 이제 다시 살아나고 있음을 느낄 수 있었다"고 밝혔다.

서울 영등포구 자유한국당 당사에서 열린 자유한국당 조직위원장 선발 공개오디션에서 심사위원석에 앉은 김병준 자유한국당 비상대책위원장이 행사 진행상황을 지켜보고 있다
자유한국당 당사에서 열린 자유한국당 조직위원장 선발 공개오디션에서 심사위원석에 앉은 김병준 자유한국당 비상대책위원장이 행사 진행상황을 지켜보고 있다

김 위원장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글을 통해 "정말 흥미진진했다. 예상치 못한 결과가 나와 놀라기도 했다"고 말한 뒤 이같이 밝혔다.

김 위원장은 "무엇보다 젊은 세대가 보여준 실력과 가능성에서 희망을 봤다"며 "많은 분들이 '청년들의 반란'에 주목했다. 3040 젊은 후보자들이 쟁쟁한 커리어를 가진 후보자들 앞에서 자기 생각을 당당히 개진하는 모습이 인상적이었다"고 평했다.

그러면서 "청년들을 뛰게하는 것, 그것이 곧 한국경제와 한국사회가 역동적으로 성장하게 하는 길이라는 생각이 들었다"며 "이번 오디션을 통해 한국당이 그 길의 선봉에 서게 될 것이라는 설렘과 희망을 느꼈다"고 기대감을 드러냈다.

김 위원장은 "한국당은 분명히 변화하고 있다"며 "이번 오디션이 보여주듯 젊은 정당, 대안야당, 수권정당, 스마트하고 투쟁력 있는 정당으로 변하고 있다"고 했다.

그는 "계파정치, 보스정치 등의 선입견을 잠시 뒤로 하고 다시 한 번 봐달라"며 "이런 변화가 계속 진행되고 우리 모두 체감할 수 있도록 더욱 세심히 챙기겠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