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병기 전 울산 경제부시장 '울산 남구갑' 총선 출마
송병기 전 울산 경제부시장 '울산 남구갑' 총선 출마
  • 이동우 전문기자
  • 승인 2020.02.07 08: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송병기 울산시 전 부시장
송병기 울산시 전 부시장

청와대 하명수사와 울산시장 선거개입 의혹을 받고 있는 송병기 전 울산시 경제부시장이 21대 국회의원 선거에 출마한다.

더불어민주당 소속 송 전 부시장은 6일 울산 남구갑 예비후보로 등록을 마쳤다.

송 전 부시장은 일반공무원이 아닌 별정직 공무원으로, 직위해제나 대기발령 등 인사조치가 적용되지 않는다. 징계사유가 있다고 판단되면 인사위원회를 열어 직권면직 형식으로 공직에서 물러날 수 있다. 

그동안 송 전 부시장은 '시정에 부담을 주고 싶지 않다'는 이유로 퇴직 의사를 보여왔다. 지역 정가에서는 송 전 부시장의 울산 남구갑 출마설도 끊이지 않았다.

송 전 부시장은 검찰의 하명수사와 울산시장 선거개입 의혹 수사과정에서 실추된 명예를 회복하기 위해 총선에 출마한 것으로 알려졌다.

송 전 부시장의 출마로 민주당 남구갑 선거구에는 심규명 변호사와 2파전 공천 경쟁이 예상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