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부, 국가균형발전 프로젝트 본격 추진…이달 입찰 개시
국토부, 국가균형발전 프로젝트 본격 추진…이달 입찰 개시
  • 이익준 기자
  • 승인 2020.04.07 13: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 뉴시스
사진제공 뉴시스

정부가 지난해 발표한 비수도권 대규모 프로젝트에 대한 전략적 투자를 골자로 한 '국가균형발전 프로젝트'가 이달 본격적으로 추진에 들어간다.

지난해 1월 정부가 국무회의 의결를 통해 예비타당성조사를 면제하기로 한 총 15건의 도로, 철도, 공항 등 SOC(사회간접자본) 건설 사업중 입찰공고가 나온 첫 사례다.

국토교통부와 조달청은 오는 8일과 이달 중순에 '국도77호선 신안압해~해남화원 도로건설공사(1·2공구)'와 '국도20호선 산청신안~생비량 도로건설공사' 등 3건에 대한 공사 입찰 공고를 시작한다고 7일 밝혔다.

'국도77호선 신안압해~해남화원 도로건설공사'는 1, 2공구로 나눠 입찰을 진행하며, 사업비는 각각 2338억원과 2482억원이다. 오는 8월까지 각각 기본설계를 준비한 뒤 국토교통부 중앙건설기술심의위원회가 9~10월 중기본설계 내용 등을 평가해 실시설계 적격자를 선정할 예정이다. 

이 공사는 해상교량과 해저터널이 포함된 공사로 사업 난이도 등을 고려해 설계·시공 일괄입찰방식(턴키)으로 추진될 예정이다. 지역 업체(전남)가 20% 이상 참여한 공동수급체를 구성해야 한다.

'국도20호선 산청신안~생비량 도로건설공사'는 이달 입찰공고 후 조달청 입찰 일정에 따라 6월 중 도급자를 선정하고 착공할 예정이다. 사업비는 1793억원이다.

위험구간 개선 및 병목구간(차로수불균형) 해소를 위해 4차로로 확장·신설하는 공사로, 해당 공사의 입찰에 참여하기 위해서는 지역 업체(경남)가 40% 이상 참여한 공동수급체를 구성해야 한다.

이후에도 ▲6월 '국도77호선 여수 화태~백야 도로건설공사'(1·2공구) 턴키공사 ▲11월 '국도7호선 울산 농소~경주 외동 도로건설공사' 등 올해 중 발주가 가능한 사업은 신속 추진할 계획이다.

김용석 국토부 도로국장은 "본격 추진되는 국가균형발전 프로젝트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으로 침체된 건설업계와 지역경제에 활력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국토부는 조달청과 협조해 국가균형발전 프로젝트 사업의 조속한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