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혜숙 의원, 유아교육법 일부개정법률안과 식품위생법 일부개정법률안 대표발의
전혜숙 의원, 유아교육법 일부개정법률안과 식품위생법 일부개정법률안 대표발의
  • 이익준 기자
  • 승인 2020.07.23 18: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식재료 안전법 개정으로 국민의 먹거리 안전 수호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의원, 전해숙 의원과 이미경 코이카 이사장이 17일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지구촌보건복지포럼 ‘코로나19 감염병 세계 대유행과 코이카 보건 ODA 방향’에서 참석자들과 함께 국민의례를 하고 있다. 2020.07.17.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의원, 전해숙 의원과 이미경 코이카 이사장이 17일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지구촌보건복지포럼 ‘코로나19 감염병 세계 대유행과 코이카 보건 ODA 방향’에서 참석자들과 함께 국민의례를 하고 있다. 2020.07.17.

전혜숙 의원은 유아교육법 일부개정법률안과 식품위생법 일부개정법률안등 총 2건의 개정 법률안을 대표 발의했다.

「유아교육법 일부개정법률안」은 최근 식재료 부실관리로 인해 경기도 소재 유치원생 100여 명이 집단 식중독에 걸린 사건이 계기가 됐다. 전 의원의 개정안은 유치원이 급식을 제공할 경우에는 ‘신선하고 안전한 식재료’를 사용하도록 강행규정 성격의 단서를 추가했다.

또한, 「식품위생법 일부개정법률안」은 병원과 사회복지시설 등의 급식소에서도 ‘식재료 품질관리에 관한 규정’을 두도록 하여 식재료 관리를 엄격하게 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전혜숙 의원은 “자라나는 아이들에게 제공되는 급식은 물론이고, 집단급식소에서 만드는 음식 모두 좋은 식재료를 사용해야 한다.”며 “관련 법안의 발의로 국민들의 먹거리 안전에 긍정적인 효과를 가져올 것”이라고 예측했다.

한편, 전의원은 “「유아교육법 일부개정법률안」은 이미 발의한 「어린이건강 보호 기본법」의 후속 법률로서 향후 어린이의 보호와 건강에 대한 관련 법안을 계속 발의할 생각”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