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에서 '소녀감성 우체통'으로 가창력 입증한 가수 린
복면가왕'에서 '소녀감성 우체통'으로 가창력 입증한 가수 린
  • 이준희 기자
  • 승인 2015.07.06 17: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린, 가수
【의회신문】MBC TV '일밤-복면가왕'에서 '소녀감성 우체통'으로 새삼 가창력을 입증한 가수 린(이세진)이 "오랜만에 방송을 통해 인사드릴 수 있어서 기쁘고 좋았다"고 소감을 밝혔다.

그녀는 6일 소속사 뮤직앤뉴를 통해 "1라운드에서 정체를 숨기기 위해 창법을 바꿔봤는데 많은 분들이 헷갈려 하시는 모습이 재미있었다"고 전했다.

린은 전날 방송된 '복면가왕' 중 3라운드에서 탈락했으나 백지영의 '잊지 말아요' 등으로 수준급 가창력을 뽐냈다.

가면을 쓰고 등장했지만 판정단인 김구라가 목소리를 듣고 단번에 자신인 걸 알아본 점에 대해 "왠지 감사했다"면서 "선입견이나 편견 없이 노래할 수 있는 '복면가왕' 무대에 큰 매력을 느꼈다"고 전했다.

린은 올해 하반기 정규 9집을 발매한다. "이제껏 보여드렸던 음악과는 사뭇 다른 느낌의 곡들로 채우고 있다"고 알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