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영선 후보, 서울형 디지털화폐 도입...KS-코인 세금납부도 가능하도록
박영선 후보, 서울형 디지털화폐 도입...KS-코인 세금납부도 가능하도록
  • 이익준 기자
  • 승인 2021.02.24 08: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영선 더불어민주당 서울시장 예비후보가 23일 서울 종로구 안국빌딩에서 '청년 일자리-창업·벤처 생태계 도시' 정책발표를 하고 있다.
박영선 더불어민주당 서울시장 예비후보가 23일 서울 종로구 안국빌딩에서 '청년 일자리-창업·벤처 생태계 도시' 정책발표를 하고 있다.

4·7 서울시장 보궐선거 더불어민주당 박영선·우상호 예비후보는 23일 정책 공약 발표와 노동계 간담회 등의 일정을 가지며 지지를 호소했다.

박 후보는 이날 오전 종로구 안국빌딩 선거캠프에서 정책 발표회를 열어 "블록체인 기술의 디지털화폐 KS-코인을 원화에 기반한 '스테이블 코인'으로 유통해 서울을 블록체인과 프로토콜 경제의 허브 도시로 만들겠다"고 밝혔다.

그는 "디지털화폐 KS-코인을 서울 어디서나 온·오프라인 상점에서 사용하고, 지방세 등 세금납부 등에 사용할 수 있게 하겠다"고 했다.

국내 시중은행과 협업을 통해 서울 시민들이 거래할 때 코인을 활용하게 되면 결제 수수료가 무료에 가깝고 송금 수수료도 거의 필요가 없게 될 것"이라고 했다.

나아가 "스타트업이 전자상거래를 할 때도 원화를 기반으로 한 스테이블 코인을 활용할 수 있다.

KS-코인이 글로벌하게 유통되면 달러를 기반으로 한 스테이블 코인도 못 만들리 없다"고 말했다.

박 후보는 더불어 서울에 강남 블록체인 클러스터, 용산 스마트팜 클러스터, 동대문 패션·유통 클러스터 등 21개의 혁신성장 클러스터를 구축하는 한편 1조원 규모의 펀드를 조성해 혁신클러스터 입주기업과 벤처 등을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박 후보는 "서울시를 디지털시대 블록체인·프로토콜 경제의 허브도시로, 나아가 세계 글로벌 디지털 경제수도로 도약시키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