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와대 인사, 경제수석 안일환…기재 1차관 이억원, 2차관 안도걸
청와대 인사, 경제수석 안일환…기재 1차관 이억원, 2차관 안도걸
  • 이동우 전문기자
  • 승인 2021.03.31 08: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재인 대통령은 30일 신임 청와대 경제수석비서관에 안일환(60) 기획재정부 제2차관을 발탁했다. 김상조 전 정책실장 낙마로 승진 임명된 이호승 전 경제수석 비서관의 공백을 하루 만에 메웠다.

문재인 대통령은 30일 신임 청와대 경제수석비서관에 안일환 기획재정부 제1차관 등 3명의 차관급 인선을 단행했다.
문재인 대통령은 30일 신임 청와대 경제수석비서관에 안일환 기획재정부 제1차관 등 3명의 차관급 인선을 단행했다.

안일환 신임 청와대 경제수석 인사로 인해 발생한 기재부 제2차관 자리에는 안도걸(56) 기재부 예산실장을 발탁했다. 기재부 제1차관에는 이억원(54) 청와대 경제정책비서관을 승진 발탁했다.

안일환 신임 청와대 경제수석은 경남 마산고를 거쳐 서울대 무역학과를 졸업했다. 캐나다 오타와대학에서 경제학으로 석사 학위를 받았고 가톨릭대에서 행정학 박사를 받았다.

행정고시 32회 출신으로 관료 사회에 입문한 정통 관료다. 기재부 예산총괄심의관, 사회예산심의관, 예산실장을 거쳐 2차관까지 올랐다.

강 대변인은 "재정·예산 분야에 정통한 전문가로 국가정책 전반에 대한 정책균형 및 조정역량이 뛰어나고 원활한 소통능력과 남다른 정책추진력 겸비했다"면서 "우리 정부의 핵심 경제정책을 차질없이 완수해서 국민체감 성과를 창출해나갈 것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억원 새 기재부 1차관은 서울 경신고를 거쳐 서울대 경제학과를 졸업했다. 행시 35회 출신의 이 차관은 기재부 경제정책국장, 경제구조개혁국장을 지냈다.

세계무역기구(WTO) 국내규제작업반 의장을 걸쳐 현재 청와대 경제정책비서관을 역임 중에 있다.

강 대변인은 이 차관 인선에 관해 "거시경제, 금융정책 등에 대한 탁월한 전문성을 갖추고 있다"면서 "비서관 재직으로 쌓은 균형감 있는 업무 조정능력을 바탕으로 한국판 뉴딜과 혁신성장 정책 등을 속도감 있게 추진하고 빠르고 강한 경제회복과 선도형 경제 대전환을 성공적으로 수행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안도걸 새 기재부 2차관은 광주 동신고 출신으로 서울대 경영학과를 졸업했다. 동대학원에서 행정학 석사 학위를 받았다. 행시 33회 출신으로 관직에 입문한 뒤, 보건복지부 보건산업정책국장, 기재부 경제예산심의관, 예산총괄심의관 등을 지냈다.

강 대변인은 안 차관 인선에 관해 "폭넓은 정책 시야와 뛰어난 업무역량을 겸비한 재정 예산 전문가"라면서 "적극적이고 선제적인 국가 재정운영을 통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서민 경제 활력을 재고하고 일자리 창출 및 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했다.

문 대통령은 김인걸 한국고전번역원 이사장을 차관급인 신임 국사편찬위원회 위원장으로 발탁했다.

김 위원장은 서울 용산고를 졸업한 뒤 서울대 국사학과를 졸업했다. 동대학원에서 석·박사 학위를 받았다. 한국 역사연구회 회장, 서울대 박물관장, 서울대 규장각한국학연구원장, 국사학과 명예교수를 거쳐 현재 한국고전번역원 이사장을 역임 중이다.

김 내정자에 관해 강 대변인은 "균형 잡힌 역사관 함양과 한국사 연구 발전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