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영선,거짓말 심판하고 서울에 봄 오게 하겠다...오세훈, 정의 통하는 부끄럽지 않은 나라 만들 것…투표해달라
박영선,거짓말 심판하고 서울에 봄 오게 하겠다...오세훈, 정의 통하는 부끄럽지 않은 나라 만들 것…투표해달라
  • 이익준 기자
  • 승인 2021.04.07 09: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불어민주당 박영선 서울시장 후보가 6일 서울 마포구 상상마당 인근에서 열린 집중유세에서 지지를 호소하고 있다. 2021.04.06.
더불어민주당 박영선 서울시장 후보가 6일 서울 마포구 상상마당 인근에서 열린 집중유세에서 지지를 호소하고 있다. 2021.04.06.

더불어민주당박영선 서울시장 후보는 4·7 재보궐선거 본투표가 시작된 7일 "거짓말을 심판하겠다, 정직한 서울을 만들겠다"며 "무능하고 무책임한 서울이 아닌 유능하고 신뢰할 수 있는 서울로 나아가겠다"고 밝혔다.

박 후보는 이날 페이스북에 '4월7일 마지막 선택의 날입니다'라는 제목의 글을 올려 "검증된 능력과 실력으로, 거짓 없는 정직과 서울의 미래를 향한 진심으로 하루라도 빨리 천만 서울시민의 삶에 따스한 볕이 들고 봄이 올 수 있게 하겠다"며 이같이 주장했다.

국민의힘 오세훈 서울시장 후보는 4·7 재보궐선거 본투표가 개시된 7일 "정의와 상식이 통하는 나라, 부끄럽지 않은 대한민국을 만들겠다"며 "정치에 응어리진 마음은 투표를 통해 풀라. 반드시 투표하셔서 국민의 힘을 보여달라"고 밝혔다.

국민의힘 오세훈 서울시장 후보
국민의힘 오세훈 서울시장 후보

오 후보는 이날 오전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오늘로 13일간의 선거운동을 마쳤다. 꼭 당선되어 서울을 살리고 정권 심판 해달라고 하시던 열망어린 표정의 시민 여러분들, 정말 죽을 때까지 잊지 못할 것"이라며 이같이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