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태승 우리금융그룹 회장, 코로나19 극복위해 한국장애인단체총연맹에 마스크 18만장 기부
손태승 우리금융그룹 회장, 코로나19 극복위해 한국장애인단체총연맹에 마스크 18만장 기부
  • 이익준 기자
  • 승인 2021.05.04 17: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리금융그룹의 아름다운 행보...취약계층 지원사업으로 ESG경영 실천에 적극 동참

우리금융지주는 최근 코로나19 재확산으로 다중이용시설 집단감염 우려가 증가함에 따라 방역 취약계층에게 마스크 18만장을 긴급 지원한다고 4일 밝혔다.

우리금융그룹은 4일 서울시 중구 소재 우리은행 본점에서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장애인 마스크 지원사업’ 기부금 전달식을 열었다. 손태승(오른쪽) 우리금융그룹 회장과 최공열(왼쪽) 한국장애인단체총연맹 상임대표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우리금융그룹
우리금융그룹은 4일 서울시 중구 소재 우리은행 본점에서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장애인 마스크 지원사업’ 기부금 전달식을 열었다. 손태승(오른쪽) 우리금융그룹 회장과 최공열(왼쪽) 한국장애인단체총연맹 상임대표 사진/우리금융그룹

손태승 우리금융그룹 회장은 지난 4일 최공열 한국장애인단체총연맹 상임대표에게 이번 방역마스크 제작 지원을 위한 총 1억원의 기부금을 전달했다.

앞서 우리금융그룹의 손태승 회장은 대구·경북지역 코로나19 대규모 확산에 따라 고위험군 아동 생활시설에 2억원 상당의 방역물품과 3억원 상당의 식료품도 지원했으며, 대구 지역 의료진을 위한 총 1만6000개의 수제 도시락을 제공하는 등 방역 취약계층을 위한 사회공헌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이번 마스크 지원사업은 지역사회의 감염병 확산을 방지하고, 코로나19에 노출된 취약계층의 안전을 우선 확보하고자 발 빠르게 대응하기 위한 것이다.

지원대상은 코로나19 지원이 시급한 장애인과 장애인 복지시설 종사자이며, 방역마스크에는 코로나19를 함께 극복해 나가자는 메시지가 표기될 예정이다.

손태승 우리금융 회장은 “이번 마스크 지원사업을 통해 코로나19에 취약한 장애인 및 관련시설 종사자들의 감염병을 예방하고, 코로나19 위기를 함께 극복해 나가는데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사회적 가치 실현을 위한 다양한 취약계층 지원사업으로 ESG경영 실천에 적극 동참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우리금융은 지난해 코로나19 감염에 취약한 아동 및 노인 복지시설에 1억원 상당의 감염예방키트를 전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