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국의 자녀 입시 문제 사과한 송영길 대표...당원들은 탄핵하란다
조국의 자녀 입시 문제 사과한 송영길 대표...당원들은 탄핵하란다
  • 이익준 기자
  • 승인 2021.06.02 12:25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응천, 조국의 시간이라는 수렁에 빠져들 수는 없다

송영길 대표가 2일 국민소통 민심경청 프로젝트 대국민 보고대회를 통해 지도부 차원에서 '조국 사태'에 대해 사과하자 당원들은 "송 대표를 탄핵해야 한다"며 들끓고 있다.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2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국민소통 민심경청 프로젝트 대국민 보고를 하고 있다. 송 대표는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자녀 입시 논란과 관련해 "민주당은 국민과 청년들의 상처받은 마음을 헤아리지 못한 점을 다시 한번 사과드린다"고 말했다. (공동취재사진) 2021.06.02.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2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국민소통 민심경청 프로젝트 대국민 보고를 하고 있다. (공동취재사진) 2021.06.02.

송 대표는 이날 "법률적 문제와는 별개로 자녀 입시 관련 문제에 대해서는 조 전 장관도 수차례 공개적으로 사과했듯이 우리 스스로도 돌이켜보고 반성해야 한다"고 밝혔다.

사과 소식이 전해지자 민주당 당원게시판에는 "이게 무슨 소리냐. 조국한테 사과를 해도 모자랄 판에" "사과를 왜 하냐. 제발 당원들 말에 귀 기울여달라"는 글이 올라왔다.

'송영길 사퇴' '송영길 탄핵'을 언급하는 당원들도 다수였다. 한 당원은 "송영길 당대표 탄핵해야. 조국 전 장관 관련 사과한다고요? 지금 이 시국에? 탄핵합시다"라고 적었다.

또 다른 당원도 "민심의 흐름도 못 읽는 당대표는 사퇴하라"며 "조국에 대한 의리도 못 지키는 민주당. 누가 뭔 잘못을 해서 사과를 하냐"고 비판했다.

또 다른 당원도 "오만하고 불통인 송 대표는 사퇴하라"며 "검찰의 무지막지한 미세먼지털이식 수사를 지적해야지, 선량한 조국을 이 판국에 왜 언급해 적폐들에게 먹잇감을 주느냐"고 비난했다.

의원들 사이에서도 갑론을박이 이어지고 있다.

일각에서는 대선을 9개월 앞둔 시점에 조 전 장관이 공정 시비를 다시 환기시켰다는 점을 비판하며 회고록 출간이 당혹스럽다는 반응이 나온다. 지도부 차원의 유감 표명 등을 통해 매듭지어야 한다는 주장도 제기됐다.

당내 소장파인 조응천 의원은 "국민의힘은 '이준석 돌풍'으로 활력이 만발했지만, 우리 당은 다시 '조국의 시간'이라는 수렁에 빠져들 수는 없다"며 "재보궐선거의 패배 원인을 돌아보며 민심을 경청하는 프로젝트를 한창 진행하는 중에 하필 선거 패배의 주요한 원인 제공자로 지목되는 분이 저서를 발간하는 것은 우리 당으로서는 참 당혹스러운 일"이라고 했다.

대선 출마를 선언한 박용진 의원도 "조국 사태의 진전과 대응을 놓고 민주당이 보여줬던 일 중 내로남불로 보이는 일들은 없었는지, 야당일 때 고위공직자 청문회에서 보여줬던 태도, 기준, 잣대로부터 벗어난 일은 없었는지 대응을 돌이켜보고, 반성할 부분이 있으면 당에서 책임 있게 표현해야 한다"고 밝혔다.

다만 이낙연 전 대표, 정세균 전 총리 등 여권 대선주자 등을 중심으로 "아프고 미안하다"는 반응도 나왔다.

이 전 대표는 "가족이 수감되고 스스로 유배 같은 시간을 보내고 있는데도 정치적 격랑은 그의 이름을 수없이 소환한다. 참으로 가슴 아프고 미안하다"고 했고, 정 전 총리는 "검증이라는 이름으로 발가벗겨지고 상처 입은 가족의 피로 쓴 책이라는 글귀에 자식을 둔 아버지로, 아내를 둔 남편으로서 가슴이 아리다"고 했다.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회고록 출간으로 논란이 불거진 가운데 민주당 내에서는 '조국 사태'를 두고 또다시 격론이 벌어지고 있다.

자녀 입시 문제로 공정과 정의를 무너뜨리고 내로남불의 전형을 보여준 조국의 행태에 유권자들의 성난 민심의 심판으로 선거에 참패하고도 정신 놓고 거꾸로 가는 민주당은 집권 할 자격을 스스로 잃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김숙희 2021-06-02 13:00:29
조웅천 감히 어디다가 이시국에 조국장관님께서 책을 냈다고 타박인가?왜?지금상황에 억울하게 머지털이식으로 당하신분도 계신데 당신들정치하는데만 혈안이되어 기득권잡으려는 수작만 피우는가?옳고그름이 문제이지 무늣 당이문제이면 국민들은 당신들 밥줄대주는 호구가 아닙니다 이판국에 국민들을 우롱한것이 아닌가? 싶네요?이렇게 따지는 식이 아닌가? 말입니다 어때요?기분좋습니까?말을 가려서해야하고 불난데 부체질하고 이기적이면 국민들이 바보아니니까 당신의 계획된 꼼수를 모를줄 아는가?국민들은 정의롭고 정직한고 나라위해 일하는사람을 원합니다 제발
친일사악한자들처럼 기득권병 걸린것처럼 야비성이 안보이게 하십시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