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힘 박영수 의원, 특검 촉구,,,대장동 사건의 전모,,,이재명 설계, 유동규 집행, 이한성 관리
국민의힘 박영수 의원, 특검 촉구,,,대장동 사건의 전모,,,이재명 설계, 유동규 집행, 이한성 관리
  • 이익준 기자
  • 승인 2021.09.28 07: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가 9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대선 경선준비위원회 첫 회의에 앞서 열린 임명장 수여식에서 박수영 의원에게 임명장을 전달하고 있다. 경준위는 이날 예비경선(컷오프) 일정 및 회수와 압축 배수 등을 논의한다. (공동취재사진) 2021.07.09.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가 9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대선 경선준비위원회 첫 회의에 앞서 열린 임명장 수여식에서 박수영 의원에게 임명장을 전달하고 있다. 경준위는 이날 예비경선(컷오프) 일정 및 회수와 압축 배수 등을 논의한다. (공동취재사진) 2021.07.09.

박수영 국민의힘 의원은 27일 페이스북에 글을 올려 "화천대유와 천화동인 1호의 사내이사는 뜻밖에도 한 사람이 맡고 있는데 이한성이라는 사람"이라며 "이 자는 이재명 아래 경기 평화부지사를 지냈고, 지금은 경기도의 알짜배기 기관인 킨텍스 대표이사로 있는 이화영 씨의 국회의원 시절 최측근 보좌관"이라고 밝혔다.

박 의원은 "이재명의 부지사 이화영, 이화영의 보좌관 이한성이라는 라인이 형성되는데 그 라인의 말단인 이한성이 화천대유와 천화동인 1호의 이사"라며 "대장동 게이트는 이재명 게이트임이 분명해지고 있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이재명 후보가 설계하고, 최측근인 유동규가 집행하고 또 다른 최측근인 이화영의 사람 이한성이 관리한 것이라는 사실이 오늘 드러났다"며 "매일매일 새로운 사실이 드러나고 있다. 특검을 통해 돈의 흐름을 추적하면 금방 밝혀낼 수 있다"며 특검 도입을 촉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