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병도 에비후보, 공소장은 검찰의 주장,,, 법정에서 진실 밝혀
한병도 에비후보, 공소장은 검찰의 주장,,, 법정에서 진실 밝혀
  • 주승현 전문기자
  • 승인 2020.02.11 09: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병도 예비후보 (전 청와대 정무수석)
한병도 익산시 을 예비후보 (전 청와대 정무수석)

한병도 전 청와대 정무수석은 10일 "법정에서 내가 준비하는 내용으로 진실을 밝힐 수 있도록 하겠다"며 오는 4월 총선 더불어민주당 후보로 출마 의사를 분명히 했다.

전북 익산시을에 예비후보 등록을 한 한 전 수석은 이날 오후 민주당 당사에서 면접심사를 본 후 기자들과 만나 "지역 현안에 관련해 질문이 있었고 기소 문제도 질문이 있었다"며 이같이 말했다.

한 전 수석은 기소문제가 선거판에서 발목을 잡지 않겠냐는 지적에 대해선 "나와 경쟁하는 분들이 당연히 이슈화할 것"이라면서도 "모든 과정은 법정에서 밝혀질 것이라고 생각하기 때문에 재판 절차에 성실히 임하도록 하겠다"고 했다.

임동호 전 민주당 최고위원에게 울산시장 불출마 대가로 '자리'를 제안했다는 의혹과 관련해선 "청와대 정무수석으로 일하다 보면 이런 민원이 수도 없이 많다. 수도 없이"라며 "자기가 가고 싶어 하는 (자리) 이런 것들을 내가 정무수석일 때 얼마나 많은 사람들이 내게 얘기가 왔겠는가"라고 반문했다.

그러면서 "(임동호) 그 친구는 나를 아니까. 어디 저기 가고 싶다는 얘기를, 내게 부탁을 엄청, 가장 많이 할 대상이 (누구겠는가)"라며 "나와 제일 가깝고 편하게 얘기할 수 있는 (임동호)"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