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상가번영회, 인천AG 붐 조성 위해 팔 걷고 나서
인천 상가번영회, 인천AG 붐 조성 위해 팔 걷고 나서
  • 최영일 기자
  • 승인 2014.10.01 12: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회신문】 인천광역시와 인천싱가번영회가 인천아시안게임과 장애인아시안게임의 붐을 조성하기 위해 팔 걷고 나섰다.

시와 상가번영회는 중구 북성동 짜장면 거리, 동구 화평동 냉면 거리, 남구 용현동 물텀벙이 거리, 서구 맛 고을길 등 인천광역시내 음식점이 밀집되고 특색음식이 있는 22곳의 특색음식거리 161개소에 내·외국인 방문객을 환영하는 현수막을 게첩했다.

현수막에는 한국어와 외국어로 “함께 즐겨요 2014 인천아시안게임”, “Welcome to the 2014 Asian Games Incheon” 등의 환영문구를 넣었다.

남구 용현동 물텀벙이 거리, 석바위 음식거리 등 3개 거리에는 만국기를 설치했고, 서구청 뒤편인 맛 고을길에는 가로등 90여 개소에 아시안게임 배너기를 부착하는 등 아시안게임 홍보 및 붐조성과 함께 방문객 환영 분위기를 연출하고 있다.

특히, 연수구의 경우 화톳불, 금강매기매운탕, 옛날그집 등 17개소에 82명의 통역 자원봉사자를 배치해 음식점을 찾은 외국인 손님들이 언어로 인한 불편을 겪지 않도록 배려하고 있다.

또한, 아시안게임 경기장을 다녀온 손님들을 위해 경기장 입장권을 제시하는 경우와 인천투어(itour.visitincheon.org)홈페이지의 할인권 소지자에 대해서는 음식값의 10%를 할인해 주는 등 인천의 특색음식거리 음식점 287개소가 동참해 아시안게임의 성공 개최에 함께하고 있다.

시에서는 자체 제작한 맛집 지도 “좋은음식 행복한 여행” 3,000부를 서구 인천아시아드 주경기장 종합안내센터 및 호텔, 선수촌 등에 배부 했다.

이 지도에는 음식점과 경기장, 숙박업소 등을 쉽게 찾을 수 있도록 외국인 편리음식점과 맛있는 집, 군·구별 경기장 현황, 추천 숙박업소 등의 정보를 수록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